업데이트된 성명서 –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 2020년 3월 12일

우리는 본당 신도들의 건강을 보호하는 동시에 미사에 참석할 수 있는 종교적, 필수적인 권리를 보호하는 것이 우리의 책임이라고 믿습니다.

캘리포니아 주와 오렌지 카운티가 건강 비상 사태를 선포했음을 감안할 때, 미국에서 코로나바이러스(COVID-19)의 개인 간 전파 가능성과 우리의 충실한 오렌지 주교인 Kevin Vann의 우려를 완화하기 위해 , 에 따라 교회법 규약 은 병든 사람이나 건강 및/또는 다른 사람의 건강에 대한 정당한 우려로 혼잡한 장소를 피하고자 하는 사람은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주일과 의무 축일 미사에 참석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또한 Vann 주교는 모든 사람에게 다음 사항에 유의할 것을 요청합니다.

  • 신실한 사람들은 아버지 때 손을 잡거나 평화의 표징에 악수해서는 안 됩니다.
  • 컵에서 나오는 영성체는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중단됩니다.
  • 혀로 집사 영접 – 코로나바이러스가 손 접촉과 혀 접촉을 통해 전염될 가능성이 적은지에 대해 이견이 있고, 항상 신자들의 혀로 영접할 권리를 존중하지만, 본당 신자들은 영성체를 요청받을 수 있습니다. 그들의 손에. 또한 교인들은 교회법에 따라 미사에 참석할 때마다 영성체를 해야 할 의무가 없습니다. (cf. canon 920)
  • 성수는 세례반과 세례당에서 제거되어야 합니다.
  • 자원하는 모든 성만찬 사역자는 성만찬을 배부하기 전후에 손을 소독해야 합니다. 그들이 이 사역에서 일시적으로 자신을 제거하기를 원할 경우 그들은 면제됩니다.
  • 미사를 생중계할 수 있는 본당은 그렇게 해야 합니다.
  • 목회자들은 미사 및 본당 행사 일정을 검토하고 군중을 조정하고 사회적 거리를 유지해야 합니다. 제안된 변경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참석자 사이에 공간을 허용하기 위해 본당 홀에 미사 추가, 음악 없이 간단하고 짧은 미사 실시, 참석자에 대한 불이익 없이 본당 행사, 피정 또는 수업 취소 또는 일정 변경.
  • 이번 사순절 기간 동안 미사에 직접 참석하지 않고 자선에 대한 헌신을 이행하고자 하는 본당 신자들은 본당 웹사이트를 통해 전자적으로 헌금하거나 본당으로 직접 수표를 보낼 수 있습니다.

미사에 참석할 수 없는 교구민들은 매주 일요일 오전 9시 45분 https://www.facebook.com/ChristCathedralCA 에서 방송되는 그리스도 대성당의 미사 생중계를 시청할 수 있습니다.

카톨릭은 또한 본당 라이브 스트림 주소에 대해 지역 본당에 연락할 수 있습니다.

학교에 대한 별도의 커뮤니케이션이 예정되어 있습니다.